백내장의 종류

분당밝은안과는 소중한 눈을 위해 신중하고 정확한 책임진료를 약속 드립니다.

home 백내장/노안센터 > 백내장의 종류
  • 글자확대
  • 글자확대
백내장의 종류
안전하고 정확한 백내장수술을 위한 최상의 선택
60대 50%, 70대 70%, 80대 80% 이상
60대 이상은 그 정도가 다를 뿐 대부분 백내장이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노인성 백내장

나이가 들면서 수정체의 투명성을 잃어가는 질환으로, 50세가 넘어가면 나타나는 가장 흔한 종류의 백내장입니다.
시력 감퇴의 정도는 모든 사람에게 동일하게 나타나는 것은 아니며, 시력 저하가 심하지 않을 때는 정기적인 관찰 및 약물 치료를 하는 것이 먼저이며, 보는 데 지장이 있어 생활에 불편함을 느끼실 경우가 바로 수술 시기라고 보시면 됩니다.

선천적 백내장

출생 시 수정체에 백내장이 존재하는 경우를 말하며, 대부분 원인이 불명이지만, 선천성 대사장애, 유전, 염색체 이상과 같은 전신질환을 동반하는 경우가 있으므로 안과적 검사 뿐 아니라 내과적 검사가 필요하기도 합니다.
유아기부터 백내장이 심한 경우는 시력 발달의 장애로 약시가 되므로, 발견 즉시 수술하는 것이 좋습니다.
다만, 수술을 하더라도 시력이 많이 개선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당뇨성 백내장

당뇨성 백내장은 양안에 나타나며, 노인성 백내장에 비해 일찍 발생할 수 있습니다.
동반되는 당뇨망막병증이 있는 경우, 수술 후 시력 예후가 좋지 않은 경우도 있습니다.
하지만, 당뇨가 있다고 해서 백내장 수술이 불가능한 것은 아니며, 오히려 혈당 조절을 해 백내장을 제거해야만 당뇨망막병증의 상태나 경과 관찰이 용이하고 당뇨망막병증에 대한 레이저 치료를 가능하게 하므로, 상태에 따라 되도록 빨리 수술을 하시는 것이 더 좋을 수 있습니다.

※당뇨와 망막증 당뇨병은 망막에 이상을 유발함으로써 시력에 심각한 장애를 초래하고, 최후에는 실명을 일으키는 무서운 합병증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당뇨병성 망막증은 당뇨를 오래 앓으면 누구나 발생되며, 발생 기간이 길면 점차 심해집니다.
따라서, 당뇨병성 망막증이 발생해서 망막에 손상을 초래하게 되면, 치료를 하여도 손상된 망막이 회복되지 않기 때문에 당뇨가 있으신 분들은 최소 6개월에 1번씩 안과 진료를 받으셔야 합니다.

합병성 백내장

포도막염, 망막박리, 녹내장, 유리체의 변성 및 출혈, 약제(안약 및 내복약)의 부작용 등으로 수정체에 혼탁이 오는 경우로, 백내장 수술이 잘 되었다 하더라도 합병된 질환에 따라 시력 예후가 결정되며, 안 내 감염 등 수술 후 문제 발생 빈도가 다른 백내장에 비해 높습니다.

외상성 백내장

눈을 맞거나 부딪혀 생기는 외상으로 수정체가 파열되거나 파열되지 않아도 타박으로 인하여 수정체 혼탁이 오는 경우를 말하며, 안구 내의 다른 부분 특히 망막에 손상이 있는 경우가 흔하므로 수술 후 시력 예후가 좋지 않습니다.

후발성 백내장

후발성 백내장은 환자의 나이와 관련이 깊은데, 젊을수록 발병률은 높습니다.
백내장 수술 후 20~50% 발생하는 질환으로, 백내장 제거 후 인공수정체를 넣기 위해 남겨둔 수정체 후낭이라는 얇은 막에 먼지와 같은 혼탁이 오는 것을 말합니다.
보통 백내장 수술 후 수개월이나 수년이 지난 뒤에 나타나며, 시력 저하가 있는 경우 간단히 야그레이저(Yag laser)치료를 시행하면 다음 날 백내장 수술 후 보였던 시력으로 즉시 회복됩니다.
  • 온라인상담
  • 진료예약
  • 비용문의
  • 고객체험기
  • 의료진체험기
  • 스타방문기
  • 오시는길
맨위로 이동
  • 글자확대
  • 글자확대
경기도 성남시 돌마로 68 (구미동 23-1) 3층 분당밝은안과의원 (분당 미금역 3번 출구)
tel: 1588-4574 / fax:031-719-7583 대표자:이호천 사업자등록번호:417-96-02776
COPYRIGHT (C) 2009 BY BUNDANG CLEAN. ALL RIGHTS RESERVED.
삼성의료원,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길안과병원,서울성모병원